섬꽃 이야기 STORY

  • 감국이란?
  • 효소원액은?
  • 섬꽃사진첩
  • 섬꽃의 일상

감국의 종류

  • 국화의 이름과 종류는 참 많은것 같습니다. 다들 불리어 지는 이름들이 조금씩 다릅니다.
    감국은 황국(黃菊), 야국(野菊), 감국(甘菊)이라고도 하며, 주로 바위틈이나 해변가에 자랍니다.
    감국의 모양(생김새)는 감국 전체에 짧은 털이 나 있고 줄기의 높이는 60∼90cm이며 검은색으로 가늘고 길며 잎은 짙은 녹색이고 어긋나며 잎자루가 있고 달걀 모양인데 보통 깃꼴로 갈라지며 끝이 뾰족합니다.
    갈라진 조각은 긴 타원형이고 가장자리가 패어 들어간 모양의 톱니가 있는데 10∼11월에 줄기 윗부분에 산방꼴로 두화(頭花)가 핍니다.
    꽃은 지름 2.5cm 정도이며, 설상화(舌狀花)는 노란색이나 흰색도 있습니다.
    늦가을 고향가는 길가나 산모퉁이에서 꽃잎에 찬서리를 잔뜩 머금고 오가는 이들에게 살포시 미소를 보내주는 감국은 많은 들꽃 중에서는 그 향기가 특히 뛰어납니다.
    감국은 전국의 산과 들에 자생하면서 봄에 묵은 뿌리에서 싹이 올라와 60~80cm까지 자라는 다년생 초본으로 잎은 크게 다섯갈래로 길게 갈라지고 줄기 끝에 9~11월경 노란색의 꽃이 핍니다.

감국은 어떻게 먹으면(마시면) 좋을까?

  • 국화 가운데 식용과 약용으로 되는 종이 바로 감국입니다. 예전부터 감국은 여러 가지 요리를 만들어 먹었기 때문에 감국을 요리국(料理菊)이라고 부르기도 했는데 한방에서는 주로 감국의 꽃을 두통에 좋아 사용하였습니다.
    꽃에 진한 향기가 있어 예부터 관상용으로 많이 가꾸어 왔는데 꽃은 말려서 술과 차를 담아 마셨고 어린 잎은 나물로 식용을 하였습니다.
    "본초강목"에는 감국차를 오랫동안 마시면 몸을 가볍게 하며 쉽게 늙지 않는다고 하였으며 위장을 평안케하고 오장을 도와 감기, 두통, 현기증에 효과가 있다고 기록이 되어 있습니다.
  1. 1. 개인 찻잔을 이용하여 국화차를 드실 때 4~5송이를 넣으시고 뜨거운 물을 부어 꽃이 피었을때 드시면 됩니다.
  2. 2. 여러명이 함께 다기잔에 드실땐 1인 기준 4~5송이를 넣습니다.
  3. 3. 끓는 물을 약 100℃정도까지 끓인 후 물을 부어 1분이상 뚜껑을 닫아 놓습니다.
  4. 4. 드실때 국화 한송이를 찻잔에 띄우고 따라서 뜨시면 향과 맛을 더욱 높일 수 있습니다.
  5. 5. 꽃이 피고 나면 물을 부어 여러차례 반복하여 우려 드실 수 있습니다.